장터뉴스

위아자 나눔 장터뉴스 입니다.

전통춤·뮤지컬·관현악 공연 … 볼거리·즐길거리도 ‘풍성’

페이지 인쇄
21일 부산 송상현 광장에서 개최되는 2018 위아자 나눔 장터 부산행사에서는 기관·단체·기업과 어린이의 재활용품 판매, 명사 기증품 경매 외에 가족끼리 즐길만한 다양한 공연과 체험행사가 펼쳐진다.
 

핼러윈 물품, 바람개비 만들기
간단 건강 검진 등 체험행사도

오전 11시 시작될 개장식에 앞서 ‘엔젤 피스 예술단’이 공연을 펼친다. 엔젤 피스는 세계 최대의 민간봉사단체인 국제로터리가 지원하는 부산 최초의 소년 소녀 예술단이다. 전통 춤과 악기·합창 공연으로 세계 속 한국과 부산을 알리고, 국제로터리 회원국과의 문화교류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오전 11시30분 개장식이 끝나면 극단 ‘맥’이 뮤지컬 ‘슈퍼 대디 최고봉’을 선보인다. 출산 친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아빠 육아 참여’ ‘일·생활 균형’을 주제로 한 창작 가족 뮤지컬이다. 부산의 대표극단인 맥은 1986년부터 설화·민담·민속·무속 등을 소재로 많은 공연을 펼치고 있다.
 
오후 1시 명사 기증품 경매 전에는 발달장애인에게 자존감과 자립심을 심어주기 위해 구성된 공연단 ‘더 날개’가 관현악 연주를 선보인다.
 
이날 13종의 체험 행사도 진행된다. 아름다운가게 부산본부는 나만의 간판 만들기, 바람개비 만들기, 핼러윈 물품 만들기, 미니 블록으로 나만의 캐릭터 만들기 등을 진행한다.
 
호텔 체인인 ‘PIC 코리아’의 나눔 씨앗 리더십 캠프에 참여하는 부산지역 아동센터 5곳의 교사와 아동들은 시민들이 스스로 나눌 수 있는 나눔 목록을 적는 ‘나눔 트리 만들기’를 한다. ‘여성과 나눔’은 시민과 함께 콘브리오·우쿨렐레 연주를 하고 천연염색, 천연보습크림을 참가자들과 함께 만든다. 부산 경상대는 페이스 페인팅, 동주대는 패션 팔찌를 만든다. 부산백병원 의료진은 무료로 간단한 건강 검진을 해준다.
 
지난해 부산행사의 수익금 3000만원은 부산시교육청 950만원, 부산시 500만원, 아름다운가게 900만원, 위스타트운동본부 650만원씩 배분돼 부산지역 저소득 학생들의 교육·교복비, 체험 활동·인성프로그램 지원사업에 사용됐다.
 
황선윤 기자
장터뉴스 목록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