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터뉴스

위아자 나눔 장터뉴스 입니다.

[위아자2020 부산]부산 아름다운가게 7곳서 2만점 특별판매

페이지 인쇄
지난 7일 ‘위아자 나눔장터 2020’이 부산광역시학교학부모회총연합회 주관으로 동래구 아름다운가게 명륜역점에서 열렸다. 김석준 부산시교육감과 위성욱 중앙일보 부산총국장 등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송봉근 기자

지난 7일 ‘위아자 나눔장터 2020’이 부산광역시학교학부모회총연합회 주관으로 동래구 아름다운가게 명륜역점에서 열렸다. 김석준 부산시교육감과 위성욱 중앙일보 부산총국장 등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송봉근 기자

 ‘위아자 나눔장터 2020’ 부산행사가 오는 14일 부산 내 아름다운가게 7개 매장(명륜역·사하·부산대·부전·사상·금정·해운대점)에서 특별판매 형식으로 열린다. 아름다운가게는 이날 행사를 위해 영남지역 정·관계 인사를 비롯해 대학 총장과 기업인, 14개 단체에서 총 3만여점의 물품을 모았다. 14개 단체 중 규모가 가장 큰 부산광역시학교학부모회총연합회(이하 학부모회)가 기부한 1만점은 지난 7일 아름다운가게 명륜역점에서 사전 특별판매됐다.  
 

14일 오전 10시30분부터 아름다운 가게 7곳서 판매
영남지역 명사·방탄소년단, 김희애 등 기증품 21점 경매
지난 7일 명륜역점에서 1만점 사전 판매…총 1100만원 수익

 14일에는 13개 단체가 기부한 2만여점이 특별판매된다. 개장식은 아름다운가게 명륜역점에서 오전 10시 열리며, 판매는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7개 매장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진행된다.   
 
 위아자 나눔장터는 사용하던 물건을 시민들에게 판 뒤 수익금으로 저소득층 어린이를 돕는 국내 최대 규모의 나눔장터다. 기부금 전액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아동을 돕는 데 쓰인다. 2005년 서울에서 시작된 이후 2006년 대전, 대구, 전주로 확대됐다. 부산은 2007년부터 위아자 나눔장터가 열려 올해로 14년째다.  
 
 주요 행사가 진행되는 명륜역점에서 올해 처음으로 참여하는 국민건강보험공단 부산경남지역본부가 기부한 5000점이 판매된다. 주요 인사가 기증한 물품은 입찰 방식(최고가를 써 낸 사람에게 판매)으로 명륜역점에서 14일 오전 11시부터 판매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과 김경수 경남지사를 비롯한 정·관계 인사, 대학 총장과 기업인이 기부한 물품 13점과 가수 방탄소년단 멤버 7명의 사인이 담긴 CD를 비롯해 배우 김희애, 박보영과 방송인 전현무 등 연예인이 기부한 4점, LG전자 가전제품과 호텔 숙박권 등 21점이 대상이다. 나머지 명사 기증품 104점은 시중가보다 할인된 가격에 특별 판매한다.  
지난 7일 ‘위아자 나눔장터 2020’이 부산광역시학교학부모회총연합회 주관으로 동래구 아름다운가게 명륜역점에서 열렸다. 김석준 부산시교육감 등 참석자들이 기증품을 판매하고 있다. 송봉근 기자

지난 7일 ‘위아자 나눔장터 2020’이 부산광역시학교학부모회총연합회 주관으로 동래구 아름다운가게 명륜역점에서 열렸다. 김석준 부산시교육감 등 참석자들이 기증품을 판매하고 있다. 송봉근 기자

 아름다운가게 매장마다 주요 판매 물품이 달라 필요한 물품이 있는 매장을 찾으면 된다. 부산대점에서는 근로복지공단 부산지역본부에서 기부한 일반도서가 주로 판매된다. 또 올해 처음으로 대학교 총학생회 주도로 참여한 부산대 학생들의 기증품도 이곳에서 판매된다.  
 
 금정점에서는 14년째 위아자 행사에 참여하고 있는 비엔그룹 직원들이 기부한 아동도서가 진열될 예정이다. 또 향토기업인 삼진어묵이 기부한 50만원 상당의 고급 냉장어묵과 인제대가 개발한 떡국 300개가 판매된다.  
 
 해운대점은 유엔평화봉사단원들이 각 가정에서 택배로 보내온 학용품과 생필품이 주로 전시된다. 부전점은 부산시와 부산시의회가 기부한 가전제품이 판매된다. 사하점은 유아용품, 사상점은 겨울의류가 주요 판매 물품이다.  
지난 7일 열린 ‘위아자 나눔장터 2020'에서 김석준 부산시교육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송봉근 기자

지난 7일 열린 ‘위아자 나눔장터 2020'에서 김석준 부산시교육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송봉근 기자

 앞서 지난 7일 명륜역점에서 열린 위아자 나눔장터 부산행사 사전 특별판매는 성황리에 마쳤다.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대규모 인원이 운집하는 것을 막기 위해 학부모회가 기부한 1만점을 사전 판매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석준 부산교육감과 박성환·신혜숙 아름다운가게 공동대표, 이은남 학부모회총연합회장 등이 참석했다.  
 
 7일 오전 10시부터 시작된 행사에는 총 2000여명의 시민이 참여했다. 참가자들 모두 마스크와 장갑 등을 착용하고, 체온측정 및 손 소독제를 사용한 후 물품을 구매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행사는 8시간 진행됐고, 총 1103만원의 수익을 올렸다.
 
 봉사자로 참여한 학부모회 권혜영(36)씨는 “코로나19로 조심스러웠는데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즐겁게 참여했다”며 “수익금으로 코로나19로 힘든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위아자 나눔장터 행사 진행을 맡은 아름다운가게는 14일 열리는 본 행사 역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차분하게 진행할 계획이다. 아름다운가게 박은진 본부장은 “지난 7일에 이어 오는 14일 부산 7개 매장에서 13곳의 기업, 기관과 아름다운 특별판매전이 열린다”며 “가까운 매장을 찾아 나눔의 정으로 온기를 더해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부산=이은지·위성욱 기자 lee.eunji2@joongang.co.kr 
'위아자 나눔장터' 기사목록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https://news.joins.com/issue/10754

'위아자 나눔장터' 기사목록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https://news.joins.com/issue/10754

장터뉴스 목록
알림